가끔 지나온 날들을 돌이켜보면 나는 아직 청춘인듯 싶으나
성큼 중년의 문턱을 걸어들어온 시간의 흐름에 두려움을 느낄때가 있습니다.
먹고 사는일이 쉬운일은 아니겠지만 마냥 힘겹게 느껴질때면
나 자신에게 상이라도 줘야지 않나 ....
그런 마음이 들때 찾는 곳이 바로 소호랍니다.


주말 오후의 나른한 시간 어두어지기전에 미리 움직여 느즈막한 브런치를 시켜놓고
좋은 사람과 담소를 가져보는 것도 혹사된 일상의 작은 피신처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어찌보면 삶은 늘 고되기만 했고 앞으로도 힘들테지만 행복의 열쇠는 결국 제손에 있다는걸..
깨닫는데 참 많은 시간이 흐른 듯 합니다.


가끔 삶을 놓아버리고 싶을 정도로 힘들때 달콤한 죽음의 유혹도 커피 한잔의 여유로 이겨낼수 있다는걸..
좋아하는 음악이든, 책이든, 동물이든,사람이든,,, 정붙이며 살아야 할 많은 것들과 작별을 하기엔...
아직은 가슴이 너무 뜨겁습니다.


소호에 가면 어쩌면 나도 이방인이 아닐거 같은 착각에
갈때마다 어떤 동질감을 느끼게 됩니다.
어쩌면 이방인속의 이방인일지도 모릅니다.
물론 그들의 의견은 그다지 중요하지 않습니다.


매일 접하기는 어려운 음식들이지만
에그베네딕트와 달콤한 와플로 나만의 호사를 느껴보기도 합니다.
어떤이에게는 일상이 어떤이에게는 호사가 될수도 있으니까요.


달달한 와플처럼 삶도 이렇게 달콤하게 녹아든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오늘도 또 하루를 살아봅니다.


아니..또 하루를 견뎌냈습니다.
아주 먼 기억속의 서랍을 더듬어 아름다운 이름들을 끄집어내봅니다.


그리고
나도 어떤 누군가에게 아름다운 그리움으로 기억되었으면...
그런 바램을 가져봅니다.


그래야 다시 녹녹치않은 내삶으로의 회귀에
위로가 될듯 싶답니다.







 

 

 

 

 

 

 

 

 

 

 

 


오늘따라 계속 다운이 됩니다.
무슨 브런치 클럽 글을 올리는데 땅을 파고 있는지..
계속 가라앉아 바닥을 치고 있네요. 이런..ㅎㅎ

이런 간판이 보이시면 저 언덕길위에 있답니다.
조금 찾기가 애매하실 수 있어요.
홈페이지 참고하세요.

오늘 메뉴소개 :
Eggs Benedict - Pork Sausage HKD 82.00 (원화 12000원정도)
Chocolate & Bananas - Waffles HKD 60.OO (원화 8700원정도)
참고로 브런치 클럽은 10%챠지가 없습니다.
약간의 잔돈을 팁으로 내시면 좋을듯 합니다.

공식 홈페이지 : http://www.brunch-club.org/index.php

 

 하루종일 브런치만 파는 곳이랍니다.
개인적으로는 플라잉팬이 더 좋았답니다.

2010/08/30 - [홍콩맛집정보] - 연중무휴 24시간 아침식사만 파는 소호의 플라잉팬

 

포스팅하나를 완성하기 위해 사진편집부터 자료를 찾아 노력할때가 많습니다.
다녀가신 흔적 남겨주시면 많은 힘이 될듯 합니다.

 

 

신고
Posted by 아이미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garden0817.tistory.com BlogIcon garden0817 2011.03.24 0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갑니다 저기서 여유롭게 브런치먹고있으면 참 행복할것같네요 ㅎㅎ
    좋은하루되세요

  2. 하나비 2011.03.24 07: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그곳에서 런치를 즐기고싶어지네요 ~~
    우연히들렀습니다 허락도없이 좋은날되세요 ^ㅎ^

  3. 2011.03.24 08: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Favicon of http://manimo.tistory.com BlogIcon 바람을가르다 2011.03.24 08: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나 보이네요.
    소호에서.. 분위기도 좋고.

    참 행복의 열쇠는 본인에게 있는 거.
    맞습니다.
    알면서도 자꾸 잊죠, 사람은...
    미슈님은 그거 만큼은
    잊지 말아요.^^

    즐거운 하루되시구~~

  5. 신짱 2011.03.24 09: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이 언제나 밝을 수만은 있나요.
    이런 글도 너무 좋아요 아이미슈 님
    그냥 다운이 될 때는 그 느낌 그대로...
    히히.

  6. Favicon of http://slds2.tistory.com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1.03.24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향긋한 커피와 한잔하면 딱 어울릴만한 음식들이네요~
    아침을 기분좋게 시작해야 하는에 어인일로 다운되셨어요~
    어여 기운차리고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7. Favicon of http://worldsay.tistory.com BlogIcon 러브멘토 2011.03.24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저도 다운되었어요...저런 맛나보이는걸 못먹어소 ㅠ.ㅠ

  8. Favicon of http://blog.daum.net/tourparis BlogIcon 샘물 2011.03.24 1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나보입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9. Favicon of http://timecook.tistory.com BlogIcon 소춘풍 2011.03.24 1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플이 좋습니다. 저는 와플이 너무 좋습니다.
    그저..바라본다는 점 ㅠㅠ
    집앞 와플집은, 문을 닫아있더라고요. -_-;
    저도 일상을 즐겨보고 싶습니다. ^^

  10. Favicon of http://s-photostory.tistory.com BlogIcon Moncle™ 2011.03.24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게 보이네요... 즐거운 오후되세요^^

  11. Favicon of http://kukuhome.tistory.com BlogIcon 쿠쿠양 2011.03.24 1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브런치도 와플도 넘 맛나보이네요~
    왜 그러지말아야지 하면서도 아이미슈님 블로그엔
    배고플때만 들어오게 되는건지 ㅠㅠ
    정말 이상한 일이예요~

  12. Favicon of http://lincat.tistory.com BlogIcon 적묘 2011.03.24 1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 가야하는지 후하하하하

    전 단거 완전 사랑해요 ^^

  13. Favicon of http://onionlife.tistory.com BlogIcon 까진양파 2011.03.24 1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도 비가 와서 그런지 글귀가 가슴에 와 닿네요 ^ ^;;
    홍콩 가보고 싶은 도시중 하나랍니다.

  14. Favicon of http://datafile.tistory.com BlogIcon 신기한별 2011.03.24 2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어 보여요..
    잘 보고 갑니다.

  15. Favicon of http://Raycat.net BlogIcon Raycat 2011.03.24 2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맛있어 보여요.

  16. Favicon of http://pinkwink.kr BlogIcon PinkWink 2011.03.25 07: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느끼지만...
    음식 사진 찍으시는 것이.. 무지 멋지십니다.
    맛깔나게 말이죠...ㅎㅎ^^

  17.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1.03.25 0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플이 고소해서 울 아니들도 좋아합니다. 봄햇살 받으며 나르해지고 싶네요.
    어제는 눈이 다 오더라구요

  18. Favicon of http://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1.03.26 0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니 왜 자꾸 땅을 파시나..... 달달한거 먹고 기분 업하시고....

    저도 휴가땜에 오랜만에 복귀하려니 힘드네요. ㅠㅠ

  19. Favicon of http://bluejerry.tistory.com BlogIcon bluejerry 2011.03.27 09: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저도 저에게 상을줘야하는데...
    딱히 맛난거 먹으러 갈 곳이 없네요..

    흑. 많이맛나셨나요? 아응..

  20. Grace 2011.04.27 15: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 전부터 한번 가보고 싶었는데~위치를 몰라서 못 갔었어요.
    자세한 위치 정보 감사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