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말복도 지나 여름의 끝자락을 향해 달음질치지만 홍콩은 아마도 10월까지는 이 더운 날씨가 계속되지않을까 싶습니다. 사실 벌써 올렸어야 하는글인데 여러 포스팅들이 밀리다 보니 계속 순위에서 밀려서 이러다 여름 다 지나겠다 싶어 오늘 작정하고 제가 늘 즐겨먹는 쉽고 간단한 비빔냉면을 만드는 법을 올려볼까 합니다. 그러고 보니 꽤 오랫만에 요리포스팅을 하게 되는듯 합니다.


사람이 살아가면서 갈등속에 선택해야 하는것중 자장면이냐? 짬뽕이냐?  또는 물냉면이냐? 비빔냉면이냐? 선택의 기로에서 망설이게 된다고 하더군요. 그런데 저는 개인적으로 단 한번도 망설여본적이 없습니다. 제 결론은 한번도 변함이 없이 자장면과 비빔냉면이랍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라면을 제외하고는 국물있는 국수를 안먹습니다. 수제비나 칼국수등도 예외가아니라서 피치않게 이음식들을 해먹게 될경우 저는 대략난감인 경우가 많답니다. 그러다 보니 더운 여름에는 집에서 간단하게 만들 비빔장을 만들어놓고 한국슈퍼에서 낱개로 파는 냉면과 육수를 사다놓고 필요할때마다 간단하게 해먹게 된답니다.


요즘 로컬 시장에 한국 참외가 간간히 나오더군요. 사실 한국 과일들 너무 비싸서 선물로 들어올때 빼고는 일부러 사먹기는 조금 어렵답니다. 시장에서 사게 되면 보통 참외하나에 HKD15-18.00 원화 2500원정도랍니다. 역시 한국가격과 비교해서는 비싸지 않나 싶습니다만 제가 사실 한국 가격을 잘 모릅니다. 올여름엔 그나마 시장에서 한국 참외를 간간히 사다 먹었답니다. 그래서 이날은 비빔냉면에 참외를 타핑으로 올려볼 생각에 참외하나 과감하게 꺼내봤답니다.

비빔장만 만들어 놓으면 여러가지 무침요리에 유용하게 쓰일수 있답니다. 저는 여름철에는 무와 오이로 냉면에 올릴 무침을 새콤달콤하게 너무 양념이 강하지 않게 만들어 놓고 수시로 꺼내먹는 답니다.


비빔장을 만드는 방법은 간단하답니다. 사실 이부분은 저희 모친께서 찬조하셨답니다. 제가 칼질이 조금 약합니다. 집에 있는 배,사과,양파,마늘,생강조금,그리고 이날은 참외까지 아주 가늘게 채친후 작게 다지듯이 썰어서 고추장과 고춧가루,식초,설탕(다이어트슈가를 쓰면 오래 보관이 가능합니다)을 넣고 마구 저어준후 병에 담에 냉장 보관하면 오래두고 먹을 수 있습니다.


믹서기로 갈면 물도 많이 생기고 조금 질퍽한 느낌이 있지만 이렇게 칼로 잘게 썰경우 과일의 사각거림도 남아 있고 보기에도 좋아서 만능 비빔장으로 여름내내 든든한 비빔요리의 기본베이스가 되어준답니다. 이렇게 준비를 해놓으면 달걀과 면만 삶으면 되니 비빔냉면을 좋아하는 저에게는 아주 좋은 방법이라고 할 수 있답니다.


냉면의 생명은 바로 면삶기에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인데요 바로 탱글탱글하게 익는 시간을 잘 맞춰 꺼내준후 얼음물에  빨리 씻어내야 쫄깃한 면발을 그대로 유지할 수 있답니다. 쫄깃함이 느껴지시지요? ㅎㅎ


저는 비빔냉면을 할때 미리 면에도 기본양념을 해줍니다. 만들어 놓은 양념장에 간장약간, 식초,설탕,겨자,참기름 넣고 조물조물 빨리 비벼준후에 그릇에 예쁘게 담고 타핑을 올려주고 비빔장을 조금 더 올려준후 기호에 맞게 겨자등을 추가해서 먹으면 그만이랍니다.


육수를 약간 넣어주어서 비빔이지만 왠지 조금 국물이 있어야 좋더라구요. 너무 뻑뻑한거보다는.. 위에 무와 오이 그리고 슬라이스한 참외까지 올려주고 삶은 계란을 올려서완성했답니다. 계절에 상관없이 너무 좋아라 하지만 특히나 더운 여름철에 생각하는 비빔냉면이랍니다.  비빔장은 냉장보관을 하면 저절로 물이생겨 덩어리들이 없어진답니다. 새콤한 각종 무침요리나 비빔면등에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답니다.



아이미슈의 블로그가 마음에 드신다면  구독+해보세요

다음뷰손가락버튼을 눌러주시면 더 많은분들이 이글을 볼 수 있습니다.
신고
Posted by 아이미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isblog.joins.com/jk7111 BlogIcon 둔필승총 2010.08.16 08: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탱글탱글 새콤달콤 비빔냉면 보기만 해도 '아흐~~'
    다시 좀 더워질 듯해요. 점심 메뉴로 결정했습니다.~~

  3. Favicon of http://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10.08.16 08: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솜씨가 대단하세요. ^^

  4. Favicon of http://lmpeter.tistory.com BlogIcon 아이엠피터 2010.08.16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도 과일값이 장난 아닙니다.오이는 모르지만 복숭아는 2개에 오천원 ㅠㅠ
    비빔장을 미리 만들어 놓는 것 아주 좋은데요.
    근데 레시피가 없어서 만들기가 어려워요. ㅠㅠ
    맛난 비빔냉면이 땡기네요.ㅎㅎ

  5. Favicon of http://blog.naver.com/mapojs BlogIcon 리플리 2010.08.16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절로 입에 침이 고이네요. ㅠ.ㅠ

  6. 2010.08.16 10: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Favicon of http://slds2.tistory.com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0.08.16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외가 들어가서 색다르기도 하고 맛있겠어요~ 잘 보고 갑니다.^^

  8. Favicon of http://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2010.08.16 1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비빔장 만드는게 저와 비슷하니다. 제가 냉면, 국수를 워낙 좋아하다보니.....ㅎㅎㅎ

    이제 요리군요. 한동안 홍콩으로 달려주시더니...ㅎㅎ

  9. Favicon of http://www.ibagu.co.kr BlogIcon 이바구™ 2010.08.16 1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겠네요.
    배달이 된다면 시켜 먹고 싶어요^^

  10. Favicon of http://pinkwink.kr BlogIcon PinkWink 2010.08.16 1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아요.. 좋아요.. 이렇게 사진으로 만족해야지요...
    헉...
    전 오늘도 두부...ㅠㅠ

  11.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0.08.16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식욕이 확 땡기는데요.. 점심에 비냉으로,,

  12. Favicon of http://papam.net BlogIcon papam 2010.08.16 1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혼자 사는 남자들에게 매우 유용한 정보내요
    꼭 도전을....

  13. Favicon of http://bubbleday.tistory.com BlogIcon BubbleDay 2010.08.16 1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혹시 물따로 밥따로 하시나요?? 건강을 위해서 국물요리는 안드시는지??
    전 다이어트 땜에 국,찌게요리 안먹거든요.. 염분이 많아 살찐다고 해서..^^
    비빔냉면 눈으로 맛나게 먹고 가네요..

  14. Favicon of http://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10.08.16 14: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채 써실 때 그냥 채칼 쓰시면 되는데... ㅎㅎㅎ^^

    • Favicon of http://sayhk.tistory.com BlogIcon 아이미슈 2010.08.16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흠..그게..채칼을 쓰면 물이많이 나와서요..
      좀 적당히 서걱거리는느낌으로 만들어나야 나중에 물기가 나오면서 적당한 농도가 맞는다고할까? ㅎㅎ
      뭐..그런...

  15. Favicon of http://shlim1219.tistory.com BlogIcon ★안다★ 2010.08.16 15: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아 대단히 맛나 보이는 냉면입니다~
    저거 한그릇이면 홍콩의 무더위도 싸~악 가실 듯 하네요~^^
    그동안 봐 온 바로는 아이미슈님 상당히 재주가 많으신 듯요~
    빠알간 색깔도 인상적인 냉면에 아낌없는 박수를 남기고 갑니다~
    짝짝짝~!!!

  16. Favicon of http://phoebescafe.tistory.com BlogIcon Phoebe Chung 2010.08.16 15: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란 참외.... 제가 좋아하는건데 홍콩와서 딱 한번 봤어요.
    재래 시장으로 비 그치는 날 뛰갑니다.ㅎㅎㅎㅎㅎ
    양념장 요대로 많이 해서 한국 슈퍼 내다 팔까요? 얼마 받아야 타산이 맞을 라나... 하하하하.....

    • Favicon of http://sayhk.tistory.com BlogIcon 아이미슈 2010.08.16 15: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뭐 사실 들어가는 비용은 별로 안들어요..
      근데 뭐 누가 이런걸 사갈라구요..ㅎㅎ
      저도 올해 처음 참외가 재래시장에 나온걸 봤네요..
      사실 한국식품점엔 미안한 얘기지만 사먹기엔 너무
      비싸더라는...ㅋㅋ

  17. Favicon of http://jazz0525.tistory.com BlogIcon 자 운 영 2010.08.16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강추 강추 ㅎㅎ^^

  18. Favicon of http://sohocafe.tistory.com BlogIcon 아빠공룡 2010.08.16 2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침이 멈추질않는군요...;;

  19. Favicon of http://tirun.tistory.com BlogIcon 티런 2010.08.17 06: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의 여름별미1호 비빔냉면이군요~
    아이미슈님 따라 한번 해봐야겠습니다~ㅎㅎ

  20. Favicon of http://kukuhome.tistory.com BlogIcon 쿠쿠양 2010.08.17 17: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마침 요런 상콤한게 먹고싶었는데~
    사진을 보니 급 땡기네요!!+__+

  21. Favicon of http://bluejerry.tistory.com BlogIcon bluejerry 2010.08.17 19: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항상 먹기전 비냉이냐 물냉이냐 고민 많이하는데 말이죠...
    전 최근 아쉬운데로 비빔라면을 사다놓았습니다...
    오늘 저녁도 굶었는데 이따 퇵은해서 비빔라면 해먹어야겟습니다... ㅋㅋ
    아.. 기대되네요.. 히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