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깨가 땅속끝까지 추욱 내리칠것같이 추락하는 기분...
웬지 참 많이도, 몹시도 잘못 살아온듯한 자책감에 나를 때리고 싶은날..

웃으며 누군가를 대하는것도
누군가의 웃음을 마주하는것도 
두렵게 느껴질 정도로 가식의 정도마저 가늠이 되질 않는다.

혼돈....
그리고 아프다..그저..가슴한켜 시리도록 무력하게 밀려오는 덩어리하나
슬픔이라고 말하긴 너무 간단히 느껴지는
삶의 반성으로도 해결되지않는 절망을 닮은 녀석..

그저 44년 잘못 살아온 내인생을 탓해야 하는것일까..
아니 실은 뭘 잘못살았다는건지..
내가 배신을 한건지 배신을 당한건지..
누굴 믿기나 해본건지..
내안의 나의 모습과 너무도 다르게 보여지는 또 다른 나를
나는 진정 모르고 있는걸까?

나는 오늘 정지한다.
홍콩에서
무력하게 항복한다.




오늘 웬지 무지하게 슬픈 마흔넷 ... 내나이..




'홍콩에서 살아요!! > 혼자하는 독백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15) 2010.05.29
홍콩에서 정지하다  (22) 2010.05.01
누군가를 사랑한다는 것은..  (23) 2009.11.03
금연만큼 아픈 삶  (36) 2009.09.28
Posted by 아이미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5.01 14: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0.05.01 14: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슨일이 있는건 아니시죠,,, 사업은 여전하시죠,,.. 괜히 우울해지는 토요일이 될려고 하네요

  3. Favicon of https://leoshock.tistory.com BlogIcon 夢想家나뎅 2010.05.01 17: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오랜만에 놀러 왔는데 회색빛을 띄고 있는 문장에 걱정이 앞섭니다.
    무슨 일 있으신 건 아니겠지요..
    ....
    ....
    ....
    여러 말이 떠오르는데요.
    그 어떤 말도 진정한 위로가 될 수는 없기에 곱게 접어두고 갑니다.

    어서 돌아오세요~!

  4.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10.05.01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무슨일이 있으신건가요 ????

  5. Favicon of https://wonderism.tistory.com BlogIcon 원 디 2010.05.02 0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슈님 왜그러시나요 - !
    걱정되요 ㅠ

  6. Favicon of http://www.kunmori.com BlogIcon 큰머리 2010.05.02 01: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운내셔요.
    하긴 요즘 늘 날이 꾸물꾸물해서 저도 좀 쳐져있긴 합니다만.. ;;;;

    그나저나 오늘 몽콕에 가셨었군요. 저도 그 근방 돌아다니며 놀고 있었는데.. ㅋㅋ

  7. 2010.05.02 16: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8. Favicon of https://pinkwink.kr BlogIcon PinkWink 2010.05.02 17: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럴땐... 그저..
    살짝..
    큰 한숨한번 쉬고.. 그다음 다시 크게 한번 웃어야하는 모양입니다...

  9. Favicon of https://realog.net BlogIcon 악랄가츠 2010.05.02 2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지는 출발을 위한 단계이잖아요!
    힘내세요! 다시 달리셔야요!
    건강 잘 챙시기구요! 식사 꼭 챙겨드세요!

  10. Favicon of https://bluejerry.tistory.com BlogIcon bluejerry 2010.05.09 16: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내세요...

    시간이 지나고 나니깐.. 더 강해지고 변해있는 모습의 나를 보게 되더라구요.
    전... 그랬거든여..

  11. 홍병현 2010.07.13 01: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다 이러구 남겨도 되는지요...
    홍콩 여행 준비로 인터넷 뒤지다가 이곳으로 왔네요.
    글들이 어찌나 꼼꼼한지 너무 너무 감사하네요.
    어떤 일로 힘들어 하셨는진 모르겠지만..
    매일 매일 행복하셨음 좋겠네요.
    건강하세요.